코토부키야 논스케일 라프트크란즈 슈로대OGF(신)




일단 찍은건 있으니 임시 리뷰.




에...뭐랄까  솔직히 아는사람은 레진킷으로 옛적에 구했던 킷이라서 MD가 발매된 김에 편승했다고나할까.

OG계열 프라모델이 영 뜸 해지고있는 지금  로봇의 네임벨류만 따지자면 참으로 애매모호한 킷이 아닐 수 없습니다만...



사실 따지고보면 기존의 레진킷을 기초로 만들었기때문에 검증되어있는 조형과 

참 만들면서 더러웠을텐데도 잘 재현해놓은 무장들, 꽤나 쓸만한 사출색&색분할, 

뻔뻔하게 4번더 내놓을 수 있는 우려먹기 쉬운 구조....


그리고 무엇보다

참으로 괴악한 디자인의 그랑티드&쇼울세이버. 

미친 컬러링과 디테일로 모형화를 온몸으로 거부하는 벨제루트라는 라이벌들의 존재가 컸다고 보여집니다(...)

오와콘 다되어가는 마당에 겨우나온 신작인데 아오! 프라모델 안낼 수도 없고!!






킷 그자체는 여태까지 코토제 최고수준이라고 생각하는 전작 슈로우가 신에 필적하는 완성도를 가지고 있어서

아 물론 슈로우가 신은 그게 문제가아니라 근본적인 디자인과 작중 활약이 문제라서 완전 악성재고취급이지만요.

뭐라고 할까 참 훌륭한




생일선물이랄까.




분명히 안산다고 헀던놈이  어쩌다 리뷰까지 올리게 되는 이유가 그겁니다.   선물로 받은거라 안찍을 수도 없어서리;;


공짜라면 어우 땡큐! 할만한 그런 물건이었는데 의외로 만들어보니 꽤 쓸만한 킷이라서 의외성도 있어서

이렇게된이상 한번 찍어보자! 해서 찍어보게 되었습니다.



사실은  레진 라프트를 3개 샀다가  이거 발표되는 바람에 피토하는분이 계서서 놀려먹으려고 올리는거





1. 기본 조형







뭐 조형이나 프로포션에 대해선 두단어면 설명 끝납니다.  


램피지 고스트&야규 케이타.


그만큼 원본이 잇는 레진킷에 약간의 어레인지를 가한 개량판이다 보니 

본 기체의 팬이라면 충분히 만족 하실거라 생각됩니다.

단점이라면  본체 자체가 아니라.   주먹쥔손&편손을 넣어주지 않아서  비무장 스탠드 형식으로는 장식하기 애매하다는 점.



















저 개인이 볼때 디자인상 영 납득이 안가는 부분이 딱하나 있는데.

그것이 바로 저 툭 튀어나온 턱!!!

보통때는 가슴이나 승모근(?)부분 장갑때문에 잘 눈에 안띄는 부분입니다만 저거 하나때문에

목가동에도 지장이 오게됩니다(...)


 좌우로 고개 돌리기가 잘 안되어서  턱을 바깥으로 빼야하는데

그렇게 해서 가동시키게 되면 외형적으로  참 끔찍한 사태가 벌어지니  그점 주의하시길 -_-;


2. 가동



가동 부분에 대해선  최근 코토킷과 비슷하면서도 약간 모자란 수준.


고관절 어깨 같은곳은 여전히 범용관절이라던가  어깨는 앞뒤로 가동하는것만 되고 어깨장갑만 위로 가동된다던가.

뭐 전반적으로 평범.


특기할만한점은  더럽게 큰 오르곤 소드 때문에 관절 강도부분에 좀 신경쓴게 보인다는점하고

최근 허리숙임에 신경쓰는 코토킷다운  허리관절.  구조상 독특한건 이중으로 움직이는 앞 스커트 정도.

발목은 뭐 3축이 어쩌고 해놨지만 여전히 발목 옆가동을 방해하는 복사뼈부분 장갑떄문에 그냥 그런정도로

몇몇군데를 제외하면 코토부키야 OG킷의 표준적인 가동이라 하겠네요.



....솔직히 이런 디자인으로 가동이 보통이라는건 참 많이 까여야하는점이 아닌가 싶기도 하고;;


그럼에도 이자식들 단가한계에 부딛혔구나 싶은 부분이 역역해서 봐줄까 싶기도 하지만.

정말 용서가 안되는 부분이 두가지 존재합니다.


한가지는.


팔꿈치가 2중관절이 아닙니다!!

...설마했던 코토부키야가 또!!!

이런 걸릴거 없는 디자인에 저정도밖에 안움직이면 뭐 어쩌라고...;

가뜩이나 오르곤 소드가 무거워서 환장할 노릇인데 팔꿈치 가동이 저래서

거대무장의 가장 무난한 장식법인 어깨에 걸치기가 안되는게 상당히 아쉽네요.


덤으로 손목도 오르곤소드의 거대함덕분에 가동이 안되게 막혀있습니다만...뭐 이거야

너무큰 무기에다  손파츠도 2개 들어있으니 단점까지는 아니고 납득할 부분이죠.





두번째는 어깨의 오르곤 캐논

어깨에 찰싹 들러붙어있는걸 보시다 시피  저거...


저상태에서 딱  오르곤캐논 발사하는 방향으로 즉  앞으로밖에 가동이 안됩니다.

사실상 이번킷 최대의 단점이라고해도 과언이 아닌 부분으로


덕분에 어깨장갑을 멋지게 위로 올리려할때마다  머리랑 푸쉿푸쉿.

설명으로는 뭐 그리 짜증나겠나 싶겠지만... 실제로 가동해보시면 압니다.

몇번 포즈 잡다가 짜증이나서  던져버리는 자신을 볼 수 있을테니까(...)




그러고보니 전반적으로  OG는 토끼귀로봇이 많은데도 불구하고 꼭 이런 움직이다보면 걸리적거리게 놔둬버린 디자인이 만단말이죠(...)



3. 파손율


코토부키야 킷하면 상당히 중요한 요소.  가뜩이나 디자인상  씨잘떼기없이 화려한 부분이 많고

플라스틱 재질은 별로고.  색분할은 오질나게 하다보니 각부간의 강도가 약해빠져서

포즈를 취하다말고 빠져나온다던가 부러진다던가 하는부분이 많아서 상당한 스트레스 꺼리이기 때문에

미리 알려 드립니다.   동그라미 친 부분은 주의.


검은 동그라미는 계속해서 바꿀생각 안하는 골다공 이제그만 좀 고쳐라



4. 무장


오르곤 소드.


라이플 모드는 꺽어서 거꾸로 잡으면 되고

소드는 칼날 붙히면 되고






버스커모드는 펼치면 되고.



거참 편리한 가동구조=_=;;

뭐 구현은 쉽다보니 버스커모드 칼날이 없는걸 제외하면 적절하게 구현.




레진킷 시절에비하면 소드 자체가 대형화 되어있고.  칼날은 더더욱 커다랗고 또 무겁습니다.


박력있다는건 부정하지 않겠습니다만...;


해서 보다시피 장식이나 포징이나 영 에로사항이 꽃핍니다. 


버스커소드 칼날이 안들어가 있다는것에 대한 불만이 쏙 들어갈 정도로;

이미 이상태만으로도 참함도보다 더한 괴물칼이 완성되는데  거기서 더 커지면 뭐;; 말이 필요없죠.

게다가 이놈은 한팔로 붕붕 휘두르는 놈이다보니 팔꿈치고 어깨고 허리고 죄다 아작;;  정말 다루기 힘든 무장이라


저는 장식할때  오르곤소드는 등짝에다 달아놓고 적당한 범용 무장하나 달아줄려고 생각중인데 어디 좋은거 없나 모르겠습니다.

돈 많은사람은 하나 더 사서 쌍크로달면 해결


개인적으로는 디자인상으로 좀 이상하다 싶은것이.


왜 칼이라면서 칼 손잡이가 저기있는거냐고(...)  앞에있는걸 잡아야 정상아닌가 싶은게  실제로보면 중심이 어긋나 있어서

좀 신경쓰입니다;


라이플 쪽도 이녀석은 조준경을 손잡이 반대로 달아놔서

칼질 잘하다가 총질해야하면 바로 손잡이 꺽어서 쓰는게아니라 잠시 놨다가 거꾸로 잡아야되는

참 비합리적구조로 되어있다~라는게  좀 디자인상으로 납득 안가는 부분들.




변형전.




변형후


라프트 시리즈의 대표무장이자 최고의 무장이라고 생각하는 오르곤 크로.


방패로 되어있을때도 멋지고 크로로 변형했을때도 멋지고.  무거운것도 그렇고 이것저것 조잡한감이 있어서

개인적으로는 오르곤 소드보다는  크로를 양손에 쥐는게 베스트포징이라고 생각합니다.

첩사장! 당신은 옳았어!



크로 변형은 당연히 파츠교환으로 재현되어있습니다.   연결부분이 영 좋지않아서 잘떨어진다는점이 마이너스.


장식할때 부피도 늘어나는데  고정도 잘되어있지않아서 장식할때는 좀 좋지않습니다.  뭐 오르곤소드만 하겠습니까마는...;








가슴팍의 파츠를 바꿔달고  어깨의 캐논을 세워서 재현가능한 오르곤 캐논.

후루 버전이 나올때 어떻게 버스커 라이플을 재현하는가 미리 알 수 있는 포인트라고나 할까요.


가슴의 캐논은 상관 없습니다만.

아깨의 캐논은 하다못해  접속구를 동그라미로해서 회전이라도 가능하게 해놓던가...

직사각형이라 움직이지도 못해서 참으로 애증의 물건입니다. 


개인적으로 디자인상으로도 별로라고 생각하기때문에 개조해서 좌우가동을 가능하게 하기보다는 걍

때어서 따로보관하길 추천(...)




5.  플레이 벨류.


시간이 없어 적당히 찍은거라 사진은 적습니다만  대충 이정도는 된다 라고 생각하고 봐주시길.

이번에는 무장소개사진을 따로 찍지 않아서 군데군데 주절댑니다.
















































5. 총평.


과연 야규 케이타.  훌륭하도다.


조형은 더이상 바랄게 없는 수준.  관절강도나 가동율은 보통.  사출&색분할 수준급 으로


일전의 SD 슬레이드게르밀도 그렇고  슈로우가신 도 그렇고

코토부키야제 OG 프라모델도 꽤나 쓸만한 궤도를 타고 있다고 느껴집니다.

다른건 몰라도 조형면에서 좋아지고 있는게 느껴져서 참 안심이 되네요.

아주 조금만더!  한발자국만 더! 라는 느낌입니다.



장점.  더없이 훌륭한 조형.  충실한 무장재현.  충실한 색분할 적절한 사출색

단점.  파손위험 높음.  손파츠가 무기잡는것 2개밖에 없음.  더러운 오르곤 캐논(...)



덤.

위키에도 올라와있는 알반 로리콘설(?)



암만봐도 바람피다 딱걸려서 벌어진 치정싸움같던 작중 이벤트신(...)




개인적으로는 딱 이렇게 장식하는게 좋다고 봅니다.  실드만 확 복제해버릴까....

첩사장  라프트가 안나오면 할수없이 하나더사고 도색해버리는 수밖에





슈로우가도 덤으로 도색하고 찍어보기도 했습니다만 영 사진빨 안나오는군요 이거;;




PS2 :  사진은 좀더 추가예정



덧글

  • TA환상 2018/01/12 02:27 # 답글

    게슈펜스트의 경량화...?(...)
  • 미스트제이드 2018/01/13 15:27 #

    뭐 워낙 토끼귀가 많은 og라서요;
  • 고드재현스 2018/01/12 14:06 # 답글

    콩GET

    레알 손이랑 캐논 그리고 이중아닌팔꿈치관절만 아니었어도ㅡㅡㅜㅜ

    첩사장 당신이 옳았어(성우가 멋짐)
  • 미스트제이드 2018/01/13 15:28 #

    일단 손은 더럽게 개성없는 건담손이라 다른 범용손 사면 되고. 캐논은 때서 다니면되고(...)


    팔꿈치는............솔직히 범용 관절로는 오르곤소드 못버틴다. 이게 제일 문제 -_-;

    첩사장기가 나와야할텐데... 두놈 바리에이션보다 그쪽이 더좋다고!
  • Shishioh 2018/01/12 22:50 # 답글

    MG 레프용 택티컬 암즈보다 더 불안해 보이는 ...대검 손잡이.....과연 저런구조로 힘이 실릴까요...
  • 미스트제이드 2018/01/13 15:30 #

    정중앙에 있는녀석을 손가락을 보호하는 가드 부분이라고 생각하면...은 개뿔

    진짜 너무 장난감같은 느낌이 들죠; 전반적으로 오르곤소드 무게면이나 디자인면이나 별로 마음에 드는녀석은 아닙니다(...)
  • 2018/01/21 05:40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



ㅇㅇ

불펌방지

<META http-equiv="imagetoolbar" content="no">